• asiathemes[at]gmail[dot]com
  • (2)245 23 68

작년 세계 백만장자 115만명 증가… 한국 20만명 돌파

창현 방      0

작년 세계 백만장자 115만명 증가… 한국 20만명 돌파

지난해 전 세계 백만장자 수가 115만명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. 미국과 유럽의 주가 강세가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. 한국의 백만장자 수는 20만명을 넘어섰다.

8일 글로벌 컨설팅업체 캡제미니의 ‘2017 세계 부 보고서(WWR)’에 따르면 지난해 투자 가능 자산을 100만달러(약 11억5000만원) 이상 보유한 백만장자(HNWI)는 총 1650만명으로 2015년보다 115만명(7.5%) 증가했다.

전체 백만장자의 보유 자산도 63조5000억달러로 8.2%나 늘었다. 이러한 증가세가 이어지면 전 세계 부유층의 보유자산은 2025년 100조달러를 넘어 106조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.

백만장자의 자산이 늘어난 것은 자산 관리자에게 맡긴 자산 투자 수익률이 24.3%에 달하는 것을 비롯해 보유 금융자산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으로 추정된다.

WWR은 백만장자의 93.2%가 투자 포트폴리오로 이익을 얻었다고 답했고, 손실을 봤다는 응답은 5.4%에 불과했다고 밝혔다.

국가별 백만장자 수는 미국 479만5000명, 일본 289만1000명, 독일 128만명, 중국 112만9000명 등 상위 4개국이 1009만5000명으로, 전체의 61.1%를 차지했다.

신규 백만장자 중 4개국이 차지하는 비율은 2015년 81%에서 지난해 59%로 줄었다.

프랑스가 57만9000명으로 5위, 영국이 56만8000명으로 6위에 올랐다.

국가별 백만장자 증가율은 러시아가 19.7%로 가장 높았고, 네덜란드 13.7%, 인도네시아 13.7%, 노르웨이 13.2%, 태국 12.7%, 스웨덴 12.6%, 대만 11.9% 순이었다.

한국은 20만8000명으로 2015년 대비 1만5000명(7.8%) 늘어 처음으로 20만명을 넘어섰다. 한국의 백만장자 수는 인도 21만9000명에 이어 13위를 기록했다.

한편, WWR은 백만장자의 절반 이상인 56.2%가 구글, 애플, 아마존 등 정보기술(IT) 기업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받을 의향이 있는 것으로 답했다고 전했다. 백만장자들은 IT기업의 효율성과 투명성, 혁신, 뛰어난 온라인 활용 능력 등에 높은 기대치를 갖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.

Leave a Reply

Categories

Newsletter

Most Shared Posts